33kg 감량, 다이어트
둘째 갖기 위한 노력
무료 랜선 콘서트 진행
이영현 / 사진 = 쥬비스 제공
이영현 / 사진 = 쥬비스 제공


빅마마 이영현이 33kg 감량 소식을 전햇다.

앞서 이영현은 다양한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시도했지만 실패와 요요를 반복해 다이어트를 포기했었지만 결혼 후 5년 만에 첫 아이를 임신 후 체중이 많이 나가다 보니 비만으로 인한 임신성 당뇨 진단을 받게 됐고 감당하기 힘들 정도로 힘든 시기를 경험해 둘째 아이를 갖게 될 때 똑 같은 경험을 반복하고 싶지 않아 마지막 다이어트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95kg에서 다이어트를 시작 한 이후 20kg 감량 소식을 전하며 다이어트에 순항중이라고 전했던 이영현이 33kg을 감량한 사진을 공개해 완벽하게 달라진 모습으로 나타난 것.

공개한 사진에서는 두툼했던 뱃살은 사라지고 잘록한 허리 라인이 눈길을 끌었고 통통했던 얼굴은 날렵한 턱선이 드러나 빅마마 이영현이라고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완벽하게 달라진 모습을 선보였다.

빅마마 이영현은 "어렸을 때부터 한 번도 날씬했던 적이 없었고 항상 다이어트를 실패했었기 때문에 거의 다이어트를 포기했었는데 이번에는 다이어트 전문가와 함께해 33kg을 감량하면서 태어나서 처음으로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었다"며 "지금 체중이 성인이 된 후 인생 최저 체중인데 다이어트 후 생리불순도 사라지고 폭식과 탐식증도 없어져 컨디션도 너무 좋아지고 건강한 몸이 된 것 같아 매일 매일이 너무 다른 하루를 보내고 있다"며 다이어트에 성공한 소감을 전했다.

또 이영현은 "많은 사람들이 힘들고 지친 요즘 노래로나마 작은 위로를 전하고 싶은 마음에 유튜브를 통한 무료 랜선 콘서트를 준비했다"며 "다이어트 후 달라진 모습을 최초로 공개하는 자리이기도 하면서 3년 만에 대중 앞에 서기 때문에 많이 떨리고 설레기도 한다. 많은 분들이 방송에 들어 오셔서 같이 즐기시면서 위로를 받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영현의 무료 랜선 콘서트 '토닥토닥'은 10일 오후 5시부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방송될 예정이며 방송을 통해 다이어트 후 완벽하게 달라진 이영현의 모습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