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10일부터 사회복무요원 근무
/사진 = 정호영 인스타그램
/사진 = 정호영 인스타그램


정호영 셰프가 국방의 의무를 위해 잠시 팬들 곁을 떠나는 김호중을 챙겼다.

정호영은 9일 자신의 SNS에 “호중아 내일부터 군복무하는구나. 20개월 금방간다. 근무 열심히 하고 배고프면 우리 가게 와라 군인 할인 해줄게"라고 적으며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건강하게 잘 갔다와라 화이팅!! 착한 동생 호중이”라고 덧붙이며 애정을 나타냈다. 공개된 사진에서 두 사람은 나란히 카메라를 바라보며 미소 짓고 있다.

김호중은 10일부터 서초구청 첫 출근 후 산하의 복지기관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국방의 의무를 시작한다. 팬들을 위해 이날 오후 6시 신곡 '살았소'를 깜짝 공개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