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해, SNS 통해 전역 소감 공개
"기다려준 모든 분 감사하다"
/사진=한해 인스타그램
/사진=한해 인스타그램


래퍼 한해가 코로나19 여파로 조기 전역했다.

한해는 9일 자신의 SNS 계정에 "드디어 전역이다. 믿으실지 모르겠지만 너무나 즐거운 군 생활이었다. 기다려주신 모든 분 감사하다"는 글과 함께 8장의 사진, 하나의 영상을 게재했다.

한해는 지난해 2월 7일 신병훈련소에 입소해 의무경찰로 복무했다. 그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방부 방침에 따라 말년 휴가 중 부대 복귀 없이 전역했다.
/사진=한해 인스타그램
/사진=한해 인스타그램
한편 한해는 2011년 그룹 팬텀으로 데뷔해 '얼굴 뚫어지겠다', '미역국', '끊어줄래', '몫' 등을 발표했다. 이후 여러 무대와 예능에서 활약하며 존재감을 알렸다. 현재 배우 한지은과 공개 연애 중이다.

다음은 한해 인스타그램 전문이다.

앗싸~~~ 드디어 전역 (코로나 19로 인한 미복귀 조기 전역) 입니다. 믿으실지 모르겠지만 너무나 즐거운 군 생활이었어요. 기다려주신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마지막은 우리 부대 짬 타이거랑 사진 찍어보려고했는데 실패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