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희망브리지, 이승윤 위촉식 거행
이승윤 "이웃 돕는 뜻깊은 일에 함께해 기뻐"
협회 "이승윤, 세상에 희망을 전파하길"
방송인 이승윤이 위촉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희망브리지
방송인 이승윤이 위촉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희망브리지


개그맨 이승윤이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브리지 홍보대사로 발탁됐다.

희망브리지(회장 송필호)는 1일 전국재해구호협회 회관 1층 희망브리지홀에서 이승윤을 희망대사(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이승윤은 앞으로 재난 구호모금 전문기관의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갑작스러운 재난으로 인해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국내 재난피해 이웃과 기후변화로 고통 받고 있는 전 세계 기후난민이 안정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나눔 활동에 앞장설 예정이다.

이날 이승윤은 “코로나19 감염병부터 수해까지 재난이 끊이질 않아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희망브리지 희망대사로 재난 피해를 당한 이웃을 돕는 뜻깊은 일에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갑작스러운 재난 피해를 당한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할 수 있도록 작은 힘이나마 보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송필호 회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2.5단계로 격상된 엄중한 시기여서 마음이 무겁지만, 이승윤 희망대사가 재난·재해 피해 이웃을 위해 세상에 희망을 전파하며 큰 위로와 힘이 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승윤은 2019년 4월 발생한 강원 산불 피해 이웃돕기 기부 동참을 비롯해, 코로나19 예방 및 극복을 위한 기부, 수해 이웃돕기 동참 등 국내 재난·재해 피해 이웃을 돕기 위해 꾸준히 앞장서왔다.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961년 전국의 신문사와 방송사, 사회단체가 힘을 모아 설립한 순수 민간 구호기관이자 국내 자연재해 피해 구호금을 지원할 수 있는 유일한 법정 구호단체다. 지난 59년간 이재민에 대한 1조 5천억 원의 성금과 4천만여 점의 구호물품을 지원했으며, 주택 복구, 임시주택 지원, 세탁 구호 등 다양한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