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아라, SNS 통해 근황 공개
홈트레이닝하며 몸매 관리
코로나19 의료진 응원
/사진=고아라 인스타그램
/사진=고아라 인스타그램


배우 고아라가 자가격리 중 근황을 공개했다.

고아라는 30일 자신의 SNS 계정에 "병원에서 또 여러 곳에서 코로나로 고생하고 힘쓰는 모든 분 힘내세요"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고아라는 홈트레이닝을 위해 편안한 차림을 한 상태로 살짝 미소짓고 있다. 그는 화장기 없는 얼굴에도 청순한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고아라는 코로나19 음성을 판정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에 함께 출연하는 배우 허동원이 코로나19를 확진 받았기 때문인 것. 이에 고아라를 비롯한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포스터. /사진제공=KBS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포스터. /사진제공=KBS
소속사 아티스트 컴퍼니 측은 "검사 결과는 음성이지만 정부 및 관련 기관의 방역 지침과 절차에 따라 안전을 위해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라고 전했다.

한편 '도도솔솔라라솔'은 피아니스트 구라라(고아라 분)와 다양한 알바를 섭렵한 자유 영혼 선우준(이재욱 분)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고아라는 극 중 철딱서니 없는 날라리 피아니스트 구라라 역을 맡았다.

현재 '도도솔솔라라솔' 측은 코로나19 여파로 촬영을 일시 중단한 상태다. 배우 및 스태프들의 안전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자가격리 기간을 갖고 촬영을 재개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