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임슬옹 기소의견으로 송치
"과실 일부 있는 것으로 보여"
CCTV 영상에 누리꾼 '갑론을박'
가수 임슬옹/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임슬옹/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임슬옹이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사고에 관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서부경찰서는 27일 "구체적인 조사 내용은 밝힐 수 없으나 임씨에게도 과실이 일부 있는 것으로 인정됐다"며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임슬옹은 지난 1일 오후 11시 50분께 서울 은평구 한 도로에서 SUV 차량을 운전하다 횡단보도에서 무단횡단을 하던 남성을 들이받았다. 이후 사고 피해자는 근처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임슬옹은 사고 당시 술을 마시지는 않은 것으로 밝혀졌지만 규정 속도 유지 및 전방 주시 등 안전운행 수칙을 준수했는지 여부를 놓고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이후 한 매체에서 임슬옹의 사고 당시 CCTV 영상을 공개해 누리꾼들 사이에선 갑론을박이 벌어지기도 했다.

사고 직후 임슬옹을 1차 조사한 경찰은 지난 25일 그를 다시 소환해 추가 조사를 마쳤다.

지난해 소집해제한 임슬옹은 올해 초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 소식을 알리렸다. 지난 6월에는 그룹 러블리즈의 케이와 함께 부른 '여자사람 친구'를 발표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