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오늘(25일) 데뷔 20주년 맞아
SNS 통해 팬들 향한 애정 드러내
"점핑이들 고맙고 사랑해"
가수 보아. /텐아시아DB
가수 보아. /텐아시아DB


가수 보아가 데뷔 20주년을 맞은 소감을 전했다.

보아는 25일 자신의 SNS 계정에 장문의 글을 남기며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보아는 "노래와 춤이 좋아서 시작한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20주년이라니 시간 참 빠르다. 어떻게 보면 이제 막 가수로서 성인이 된 느낌"이라면서 "이제 인간 권보아의 삶보다 가수 보아의 삶이 훨씬 더 길어진 것 같다. 어릴 땐 그냥 모든 게 신기하고 재밌고 때로는 이 행복이 과연 언제까지 이어질까도 생각했는데, 음악이 좋아서 무대가 좋아서 그리고 우리 팬들이 고마워서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보니 벌써 20년이 흘렀다"고 소회를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 팬들은 한결같이 기다리고 응원하고 믿어줬다. 앞으로 내가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며 "내가 무대에서 노래할 수 있는 그 날까지 지금처럼 응원해주고 믿어달라. 나의 20년을 함께해준 소중한 점핑이들아 고맙고 사랑한다"고 고백했다.

한편 보아는 2000년 1집 앨범 'ID:PEACE B'로 데뷔했다. 이후 'NO.1', '아틀란티스 소녀(Atlantis Princess)', 'Only One(온리 원)', '공중정원(Garden In The Air)' 등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25일 오후 8시 25분부터 네이버 V 라이브 SMTOWN 채널을 통해 생방송을 진행한다.

다음은 보아 인스타그램 전문이다.

안녕. 가수로 20살 된 BoA라고 해. 노래가, 춤이 좋아서 시작한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20주년이라니… 시간 참 빠르다. 어떻게 보면 이제 막 가수로서 성인이 된 느낌이야.

이제 정말 인간 권보아의 삶보다 가수 보아의 삶이 훨씬 더 길어진 것 같아. 어릴 땐 그냥 모든 게 신기하고 재밌고 때로는 이 행복이 과연 언제까지 이어질까도 생각했는데, 음악이 좋아서, 무대가 좋아서, 그리고 우리 팬들이 고마워서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보니 벌써 20년이 흘렀네.

나의 지난 시간을 돌이켜보면 난 참 한결같지 못했던 것 같은데 우리 팬들은 한결같이 기다려주고 응원해주고 믿어주고… 앞으로 내가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어.(무슨 애인 사이니?ㅋ)

앞으로 우리한테 또 다른 시간들이 기다리고 있을거야! 내가 무대에서 노래할 수 있는 그날까지 지금처럼 응원해주고 믿어줘! 나의 20년을 함께 해준 내 소중한 점핑이들아, 고맙고 사랑해!

Ps. 마스크 꼭 쓰고, 코로나 조심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만나자!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