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 배우 연이어 나와
KBS 드라마 일주일 제작 중단 선언
KBS "코로나19 확산 방지 일조 위해"
/사진=KBS 2TV '그놈이 그놈이다', '도도솔솔라라솔' 포스터
/사진=KBS 2TV '그놈이 그놈이다', '도도솔솔라라솔' 포스터


'그놈이 그놈이다' 서성종, '도도솔솔라라솔' 허동원까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며 직격탄을 맞았던 KBS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일조하기 위해 일주일 동안 촬영 중단을 결정했다.

22일 KBS는 "코로나19가 급속하게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드라마 출연진, 스태프 등의 감염을 막고 안전을 위해 결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코로나19 확진 사실이 알려진 후 '그놈이 그놈이다', '도도솔솔라라솔' 출연 배우와 제작진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을 받았음에도 안전한 촬영을 위해 제작 중단 결단을 내린 것.

이에 따라 현재 방영 중인 작품 뿐 아니라 '도도솔솔라라솔', '바람피면 죽는다', '암행어사' 등과 후속 주말드라마 '오!삼광빌라!', 후속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 등의 제작도 잠정 중단 된다.

촬영이 중단되면서 오는 26일로 예정됐던 '도도솔솔라라솔'을 포함한 수목 드라마 편성 일정이 불파기파게 조정됐다. '비밀의 남자' 역시 일주일 결방된다.

KBS는 "향후 방송 일정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유동적"이라며 "코로나19의 확산 예방을 위한 조치임을 감안해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다음은 KBS 입장 전문

KBS는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일조하기 위해 주요 드라마의 제작을 8.24부터 8.30까지 1주일 동안 잠정 중단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코로나19가 급속하게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드라마 출연진, 스태프 등의 감염을 막고 안전을 위해 미니시리즈 <도도솔솔라라솔>, <바람피면 죽는다>, <암행어사>, 후속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 후속 2TV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 제작을 잠정 중단합니다.

제작 잠정 중단에 따라 8.26 첫 방송 예정이었던 <도도솔솔라라솔>을 포함한 후속 수목드라마는 편성일정이 불가피하게 조정됩니다. <비밀의 남자>는 1주일 동안 결방될 예정입니다.

향후 방송 일정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유동적입니다.

코로나19의 확산 예방을 위한 조치임을 감안해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바랍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