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 리얼리티 프로그램 '인더숲 BTS편'(In the SOOP BTS ver.)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리얼리티 프로그램 '인더숲 BTS편'(In the SOOP BTS ver.)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힐링 그 자체였다.

20일 시청률조사회사 TNMS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JTBC '인더숲 BTS편'의 시청률은 1.3%를 기록했다. 수도권에서는 1.9%로 출발했다. 젊은층이 더 밀집해 있는 수도권 시청률이 전국 보다 높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숲에서 여유롭게 휴식을 즐기는 방탄소년단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고 1분은 3대로 나누어 탄 차량에서 각 각 운전대를 잡은 지민, 정국, 슈가 3명 모두가 각 자 톨게이트에서 티켓을 뽑으려고 손을 뻗었으나 손이 닿지 않아 웃음을 터트리는 장면 이었다. 수도권 시청률은 2.1%, 전국 시청률은 1.4%를 기록했다.
사진=그룹 방탄소년단 '인더숲 BTS편' 2차 티저
사진=그룹 방탄소년단 '인더숲 BTS편' 2차 티저
'일상과 휴식 그 사이'라는 콘셉트로 만들어진 '인더숲 BTS편'은 무대를 벗어나 각자 취미 생활을 하며 평범한 시간을 보내는 방탄소년단의 일상과 휴식에 초점을 맞춘다.

방탄소년단은 어떻게 하루를 보낼지 미리 시간표를 작성해, 드넓은 강과 울창한 나무에 둘러싸여 온전히 자신들만의 시간을 보낸다. 제작진과의 소통 없이 멤버들이 주도적으로 진행하는 것이 이 프로그램의 포인트이며, 방탄소년단은 각자의 시간을 보내는 한편 7명이 함께하는 ‘따로 또 같이’ 순간을 통해 꾸밈없는 모습을 보여 줄 예정이다.

'인더숲 BTS편'은 숲에서 여유롭게 휴식을 즐기는 방탄소년단의 모습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약 60분 분량의 총 8개 에피소드로 구성된다.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