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VAV 바론 / 사진제공=A TEAM 엔터테인먼트
그룹 VAV 바론 / 사진제공=A TEAM 엔터테인먼트


그룹 VAV 멤버 바론이 오는 9월 군입대한다.

18일 VAV 소속사 A TEAM 엔터테인먼트는 "바론이 오는 9월 7일 입대한다. 같은 달 컴백 예정인 VAV는 6인 체제로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바론은 지난 17일 오후 공식 팬카페를 통해 팬들에게 전하는 자필 편지를 공개했다. 그는 "한동안 29살의 최충협으로 돌아가 나라와 국민분들의 안전을 책임지기 위해 병역의 의무를 지러 가게 됐다"라며 입대 소식을 전했다.
그룹 VAV 바론의 자필편지
그룹 VAV 바론의 자필편지
이어 "VAV 바론에게 여러분의 존재는 정말 빛과 같은 존재다. 정말 어두웠던 제 앞에 나타난 등불이자 밝게 비춰주는 스포트라이트"라며 "1년 6개월 동안 저는 또 한 번 크게 성장해 여러분 품으로 다시 돌아오겠다”고 덧붙이며 팬들을 향한 각별한 애정을 보였다.

현재 VAV는 오는 9월 새 앨범 발매를 목표로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발매된 다섯 번째 미니앨범 'POISON(포이즌)' 이후 11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인 만큼 국내외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