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희선 인스타그램
사진=김희선 인스타그램


배우 김희선이 여신 미모를 자랑했다.

김희선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리웠던 태양. 반갑네"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김희선은 우아하게 미소를 짓고 있다. 40대에도 불구하고 나이를 가늠하기 어려운 동안 미모와 꿀피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네티즌들은 "미모의 비결이 궁금하네요" "예뻐요" "김희선 님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 등 반응을 보였다.

김희선은 오는 28일 첫 방송되는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에 출연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