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 라이브' 송경아
'연중 라이브' 송경아


톱모델 송경아가 거주 중인 집의 전 주인이 이효리, 이상순 부부라고 밝혔다.

지난 14일 KBS2 '연중 라이브'에는 인테리어에 남다른 센스로 화제를 모았던 송경아의 집이 공개됐다.

이날 이휘재는 "이 집이 이효리, 이상순이 살던 집이라더라"라고 묻자 송경아는 "맞다"고 밝혔다.

송경아는 "계약할 때 이효리, 이상순이 같이 나왔다. '너무 좋은 집'이라고 '잘 샀다'고 말하더라"라고 말했다.

송경아는 모델계 황금손으로 알려진 것을 입증하는 듯, 화려하고 럭셔리한 인테리어의 집으로 이목을 끌었다.

그는 "내게 집이란 힐링하는 공간"이라며 "이사할 때 집을 꾸미면서 스트레스를 풀고 에너지를 받는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