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창석♥이채은, 결별설·결혼설 부인
오창석 측 "여전히 잘 만나고 있어"
오창석♥이채은, '연애의 맛2'서 실제 연인으로 발전
배우 오창석-모델 이채은 / 사진=PF컴퍼니, 이채은 인스타그램
배우 오창석-모델 이채은 / 사진=PF컴퍼니, 이채은 인스타그램


TV조선 예능 '연애의 맛' 시즌2에 출연해 연인이 된 배우 오창석과 모델 이채은이 결별설과 결혼설을 모두 부인했다.

6일 오창석 소속사 PF컴퍼니는 "오창석이 이채은과 여전히 잘 만나고 있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는 오창석과 이채은이 헤어진 게 아니냐는 소문이 돌았다. 네티즌들은 이들이 지난해 11월 미국 LA로 동반 여행을 다녀온 후 SNS 상에 서로에 대한 언급이 없다는 것을 이유로 이 같이 추측했다.

이채은이 최근 자신의 SNS에 흰색 원피스를 입고 꽃다발을 든 사진을 올려 두 사람이 결혼하는 것이 아니냐는 소문도 돌았다. 오창석 측은 "두 사람이 결혼 계획을 구체적으로 갖고 있는 것도 아니고 헤어진 것도 아니다"고 설명했다.
 '연애의 맛2’ 오창석-이채은 커플 / 사진제공=TV조선
'연애의 맛2’ 오창석-이채은 커플 / 사진제공=TV조선
오창석과 이채은은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연애의 맛' 시즌2를 통해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5G커플', '아아커플' 등의 애칭으로 불리며 시청자에게 사랑 받았다. 지난해 7월 2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와 LG 경기에서 시구와 시타자로 나온 두 사람은 실제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고 공개 선언하기도 했다. 이날 오창석은 이채은을 향해 손하트를 날리기도 하고, 시타-시구 이후 나란히 관중석에 앉아 야구를 관람하기도 했다. 또한 야구장의 커플 키스타임 때 오창석이 이채은의 이마에 뽀뽀하기도 해 화제를 모았다. 오창석은 지난해 11월 '연애의 맛' 시즌3에 게스트로 등장해 이채은과의 LA 여행기 등 리얼 연애담을 전하기도 해 모두의 이목을 끌었다.

오창석은 1982년생, 이채은은 1995년생으로, 두 사람은 13살 연상연하 커플이다. 오창석은 2008년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으로 데뷔해 '아테나:전쟁의 여신', '오로라 공주', '왔다! 장보리', '태양의 계절' 등에 출연했다. 이채은은 유치원 교사로 일하다가 현재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