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냐? 파상풍주사"
부상당한 사진 공개
손가락 붕대 "새벽 응급실"
이선정 / 사진 = 이선정 인스타그램
이선정 / 사진 = 이선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선정이 개에 물려 병원 응급실에 다녀왔다.

29일 이선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실화냐? #파상풍주사 #항생제 #화나네....쩝 #강쥐 #댕댕이맘들 #다들아시겠쥬~ #애들케어는당연! #독거노인 #새벽에...,. #응급실 #동네병원"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선정이 왼손 네 번째와 다섯 번째 손가락에 붕대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

이에 한 지인이 댓글을 통해 어떻게 된 일인지 묻자, 이선정은 "지인 강아지한테 두번물림....그것도 우리 집에서 ㅠㅠ 실화냐.."라는 글로 상황을 설명했다.

한편, 이선정은 지난 1995년 김부용의 '풍요 속의 빈곤' 맘보걸로 데뷔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