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핑크 슈트 입고 여심 저격
훈훈한 비주얼은 덤
/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공식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영탁이 근황을 전했다.

TV조선 예능 '내일은 미스터트롯' 제작진은 29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저 요즘 엄청난 거 팔고 있어요. 그 막 있잖아요...영탁에게 한눈 팔아요"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공식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영탁은 핑크 슈트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해맑은 눈웃음과 함께 훈훈한 비주얼로 설렘을 유발해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영탁은 "아놔 왜 그래요. 주접 진짜"라는 글을 남기며 웃음을 안겼다. 이에 팬들은 "주접이 아닌 진실인걸요", "박영탁이 세상을 구한다", "난 이미 팔렸는데...영탁아 어쩔 거니?", "사진이 너무 이쁘네요. 갖고 싶탁"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탁은 TV조선 예능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