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대환 인스타그램
오대환 인스타그램


배우 오대환이 사진 도용, 사칭 피해를 입었다고 알렸다.

오대환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말로만 듣던 사기...저한테도 일어났네요. 제2, 제3의 피해자가 없도록 모두 조심하세요"라며 "저런적 없음. 사기. 9000만 원 없음. 이정우 팀장님 누구세요?"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이와 함께 오대환은 한 메신저 대화방을 캡처한 사진을 공개했다. 대화방 속 오대환은 '이정우 팀장님 수익 리딩 감사합니다'라고 적힌 종이를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도용, 사칭 피해를 입은 오대환./ 사진=인스타그램
사진도용, 사칭 피해를 입은 오대환./ 사진=인스타그램
특히 메시지에는 "저희에게 맡겨주신 연예인 오대환 배우님 수익금 9000만원 축하드리며, 수익 인증해주셨습니다"라는 글이 적혀있다.

오대환은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출연 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