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인스타그램
임영웅./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독보적인 수트핏을 자랑했다.

26일 뉴에라프로젝트는 인스타그램에 "노란수트 VS 빨간수트. 깔별로 다 소장하고 싶은 비주얼이로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임영웅은 치킨 광고 촬영 현장에서 후라이드를 연상케 하는 노란 수트와 양념을 연상케 하는 빨간 수트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웬만해선 잘 어울리기 힘든 컬러의 수트인데도 임영웅은 우월한 비주얼과 비율로 완벽하게 소화해내 눈길을 끈다.

임영웅은 지난 22일 '이제 나만 믿어요' 피아노 버전을 발매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