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호-이하정의 가족사진이 공개됐다. / 사진=이하정 인스타그램
정준호-이하정의 가족사진이 공개됐다. / 사진=이하정 인스타그램


방송인 이하정이 딸의 돌을 기념해 찍은 가족사진을 공개했다.

이하정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느새 유담이가 첫돌을 맞이했어요!"라며 "사랑 듬뿍 주시는 이모, 삼촌 여러분, 늘 감사합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라고 글을 올렸다. 이하정은 딸 유담 양의 돌을 맞아 찍은 가족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정준호와 이하정은 단정한 슈트와 하얀 원피스를 차려입고 환하게 웃고 있다. 늠름한 모습의 첫째 아들 시욱 군과 깜찍한 둘째 딸 유담 양의 모습은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게 한다. 정준호-이하정 가족의 단란한 분위기가 훈훈함을 자아낸다.

장영란은 "어머 너무 이쁘다", 뮤지컬 배우 김소현은 "어머 정말 축하해요. 정말 아름다운 가족사진이에요. 너무 귀엽고 예쁘고 멋져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네티즌들도 "정말 사랑스러운 가족이네요" "아이의 첫돌을 축하해요" "네 식구 모두 비주얼 짱짱" "따스하고 훈훈한 가족입니다" 등 반응을 보였다.

정준호-이하정 부부는 2011년 결혼해 2014년 첫째 시욱 군을, 2019년 둘째 유담 양을 품에 안았다. 부부는 TV조선 '아내의 맛'을 통해 단란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