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북·노트·그립톡 등 총 6종
"추후 예약 판매 예정"
가수 김호중/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호중/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트바로티' 가수 김호중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공식 굿즈가 출시된다.

18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현재 김호중의 공식 굿즈가 제작 중에 있다.

김호중의 공식 굿즈는 포토북과 노트, 부채, 등신대, 엽서세트, 그립톡 등 총 6가지로 구성된다. 특히 포토북에는 김호중의 다양한 스타일링은 물론, 새로운 모습이 모두 담겨 팬들에게 최고의 선물이 될 계획이다.

소속사는 "김호중이 가장 멋지다고 생각하는 모든 사진을 포함해 최초 공개될 포토북은 팬들만을 생각하는 그의 노력과 땀으로 만들어졌으며, ‘트바로티’의 반전 면모를 엿볼 수 있다"고 귀띔했다.

김호중의 공식 굿즈는 예약 판매되며, 오픈 일정 등 자세한 사항은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김호중은 오는 20일 신곡 '할무니' 공개를 앞두고 있으며, 현재 첫 정규앨범 준비와 함께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