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ITZY(있지) / 사진제공=나일론
그룹 ITZY(있지) / 사진제공=나일론


그룹 ITZY(있지) / 사진제공=나일론
그룹 ITZY(있지) / 사진제공=나일론
그룹 ITZY(있지)가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패션 매거진 나일론은 16일 7월호의 커버 모델로 선정된 ITZY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어느덧 데뷔 이후 1년 반의 활동 이력을 가진 ITZY는 출발점부터 현재까지 많은 것들을 이뤄오고 좋은 변화를 만들어 왔다. 오랜만의 화보 촬영장에서 만난 멤버들은 밝은 에너지를 한껏 뽐내며 이날 준비된 모든 착장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해냈다. ITZY는 스틸 컷과 영상 필름을 오가며 넘치는 끼를 유감없이 펼쳤다.

인터뷰를 통해 그간 ITZY가 세운 수많은 기록 중 각자 가장 뿌듯했던 성과에 대한 이야기를 짚었다. 멤버 리아는 "아직까진 '2019년 2월 12일 ITZY 5명의 데뷔'라는 기록이 제일 뿌듯하고 앞으로 많은 시간이 지나서도 가장 기억에 남을 것 같다"고 답했고 예지는 "뭐니뭐니해도 지상파 음악방송에서 최단기간에 1위를 한 것!"이라고 지나온 기억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앞으로 ITZY가 날아서 가고 싶은 최종 목표에 대해 묻자, 채령은 "있지와 믿지(팬덤명)의 행복! 날아가는 과정 속에서도 행복함을 찾고 도달하고 싶은 목표 역시 행복이다. 행복만큼 중요한 건 없다"며 밝게 웃었다.

ITZY의 화보와 인터뷰는 나일론 7월 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