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유명 로펌 변호사와 열애설
송중기 측 "허위사실에 민·형사상 조치 취할 것"
가세연, 변호사 신상정보 공개
배우 송중기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송중기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송중기가 대형 로펌 소속 변호사와 열애 중이라는 근거 없는 루머가 나돌자, 송중기 측은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그러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는 송중기의 열애 상대로 추측하는 인물을 직접적으로 언급하고 개인 신상을 공개해 논란이 일고 있다.

11일 오후 송중기의 소속사 하이스토리 디앤씨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근거 없는 억측과 허위사실을 작성 및 유포하는 유포자들에게 엄중히 경고한다"라며 "사실과 무관한 내용을 무차별적으로 유포하고 사실인 양 확대 재생산하는 행위는 명백한 범법 행위"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로서 아티스트들의 소중하고도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고자, 당사 아티스트에 대한 속칭 찌라시, 악성 루머의 최초 작성자 및 유포자, 악의적 비방을 일삼는 악플러 등에 대해 민, 형사상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송중기의 권익을 보호하겠다"고 덧붙였다.
사진=가로세로연구소 방송 캡처
사진=가로세로연구소 방송 캡처
이날 SNS를 중심으로 송중기가 변호사와 교제 중이라는 소문이 번졌다. 이같은 확인되지 않지 않은 루머에 송중기 소속사는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그러나 가세연은 아랑곳하지 않고 11일 라이브 방송에서 '송중기 그녀 전격 공개'라는 제목으로 해당 루머에 대해 다뤘다. 김용호 전 기자는 "송중기와 송혜교의 이혼이, 송중기가 먼저 법무법인을 통해 보도자료를 내면서 알려지게 됐다"며 "송중기의 이혼을 담당하던 변호사들이 세 명이다. 그 중 한 명인 여자 변호사가 직계 후배라고 할 수 있는 A씨를 송중기와의 식사자리에 부르면서 인연이 시작됐다고 한다"고 전했다.
배우 송중기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송중기 / 사진 = 텐아시아DB
이외에도 가세연은 방송을 통해 해당 변호사의 출신 학교, 방송 출연 경력, 소속 로펌뿐만 아니라 SNS 계정과 사진에 개인사까지 공개했다. 열애설 루머로 인해 불필요하고 민감한 개인 신상 정보까지 온라인을 통해 퍼지면서 송중기뿐만 아니라 해당 변호사에게 피해가 가고 있다는 비판이 일고 있다.
배우 송중기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송중기 / 사진 = 텐아시아DB
송중기는 2017년 KBS2 '태양의 후예'를 통해 인연을 맺은 송혜교와 결혼했으나, 결혼 1년 8개월 만인 지난 7월 이혼했다. 현재 추석으로 예정된 영화 '승리호'의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촬영이 중단된 '보고타'의 촬영 재개를 기다리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