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에이비식스 임영민 자필 사과문.
그룹 에이비식스 임영민 자필 사과문.


그룹 에이비식스(AB6IX)의 임영민이 음주운전이 적발돼 면허가 취소된 후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임영민은 지난 4일 밤 에이비식스의 공식 팬카페를 통해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소속사 브랜뉴뮤직이 앞서 공식 팬카페로 임영민의 음주운전 사실과 이에 따른 잠정 활동 중단 소식을 먼저 전한 뒤였다.

에이비식스의 리더인 임영민은 자필 사과문에서 "부끄러운 형이 되어야 하는 이 상황이 너무 한심하다"며 컴백을 위해 오랜 시간 준비한 멤버들, 소속사, 가족, 팬들에게 죄송하다고 전했다.

에이비식스는 3일 뒤인 오는 8일 새 앨범 'VIVID'와 지코가 프로듀싱한 타이틀곡 '답을 줘 (THE ANSWER)'로 컴백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임영민이 지난 5월 31일 새벽 면허 취소 수준으로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하던 중 경찰에 적발됐다. 이에 임영민을 제외한 멤버들(박우진, 이대휘, 전웅, 김동현)은 4인 체제로 정비해 29일 컴백한다.

◆ 다음은 임영민 자필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임영민 입니다.

우선 이렇게 불미스러운 일로 소식을 전하게 되어 너무 부끄럽고 죄송합니다.
저에게 많은 사랑과 기대를 주신 모든 분들과 팬분들게 이루 말할 수 없는 실망을 안겨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저로 인해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입게 된 멤버들에게 부끄러운 형이 되어야 하는 이 상황이 너무 한심하고 괴롭습니다. 또 이번 일로 많은 피해를 입은 회사 식구들께도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이번 컴백을 위해 오랜 시간 피땀 흘려 준비한 멤버들, 그리고 수많은 스탭들의 노고가 한순간 저의 어리석고 무책임한 실수로 훼손되어 정말 면목이 없습니다.

저는 제가 저지른 모든 잘못을 뼈저리게 느끼고 있으며, 깊이 후회하고 반성하며 뉘우치고 있습니다. 돌이킬 수 없는 저의 행동을 향한 모든 질책을 머리 숙여 깊게 받아들이고 반성하며 살겠습니다.

그동안 부족한 저를 믿어주시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 팬분들, 멤버들, 회사 식구들, 가족들 진심으로 다시 한번 정말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