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연, 이정재·정우성 소속사 아트스트컴퍼니行
임지연, 아티스트컴퍼니와 배우 2막 연다
배우 임지연 / 사진제공=코스모폴리탄
배우 임지연 / 사진제공=코스모폴리탄


배우 임지연이 아티스트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맺고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아티스트컴퍼니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임지연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병선 아티스트컴퍼니 대표는 "임지연은 진지한 고민과 뜨거운 열정을 가진 배우다. 겸손함을 유지하며 배우로서 자신의 길을 나아가고자 하는 열망에 힘을 보태 응원하고 싶었다"며 "그간 보여준 것보다 향후 보여줄 수 있는 것이 훨씬 더 많은 임지연이 아티스트컴퍼니에서 무궁무진한 자신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지연은 2011년 영화 '재난영화'로 데뷔해 영화 '인간중독' '간신' '럭키' '타짜: 원 아이드 잭'과 드라마 '상류사회' '불어라 미풍아' 등을 통해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꾸준히 쌓아왔다. 임지연은 영화 '유체이탈자' 문진아 역으로 출연해 개봉을 앞두고 있다.

아티스트컴퍼니에는 배우 이정재, 정우성, 염정아, 고아라, 박소담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