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이 퇴근길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해 많은 누리꾼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이민정은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일찍 퇴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한 번 다녀왔습니다' 세트에 한 번 다녀왔습니다"라고 덧붙여 드라마 촬영이 끝나고 찍은 사진임을 알렸다.

공개된 사진 속 이민정은 분행색 셔츠와 흰색 짧은 바지, 운동화를 함께 코디해 편안하면서도 개성 넘치는 스타일을 완성했다. 특히 핫팬츠로 드러난 그의 길쭉한 다리가 이목을 집중시켰다.
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배우 이민정/ 사진= 이민정 인스타그램
이를 본 누리꾼들은 "너무 예쁘다" "핑크색 브라우스 너무 잘 어울려요" "인생 자체가 화보네요" "아이 엄마 맞나요" 등 그의 동안 외모가 믿기지 않는다는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이민정은 2013년 배우 이병헌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현재 이민정은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소아전문 병원 내과의 송나희 역할을 맡아 열연 중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