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배우 소이현이 두 딸과 함께한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소이현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꿀시간. 꿀날씨"라는 글과 함께 사진 몇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소이현의 두 딸 소은 양과 하은 양은 바깥 나들이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따뜻한 햇볕이 드는 야외에서 두 아이는 민들레 홀씨를 구경하기도 하고 자전거를 타기도 한다.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소이현은 "신난다"라는 글과 함께 또 다른 사진들도 공개했다. 사진 속 소은 양은 해맑게 웃고 있다. 하은 양은 알록달록 예쁘게 차려입고 음료수를 마시고 있다. 아이들의 밝은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만든다.

네티즌들은 "건강한 에너지가 보기 좋네요" "너무 귀여워요" "자매가 사이가 좋아보여요" 등 반응을 보였다.

소이현과 인교진 부부는 2014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부부는 SBS '동상이몽2'에서 행복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주며 사랑받았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