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담, 지난 1일 '덕분에 챌린지' 참여
소녀시대 유리X채수빈X정소현 지목
동시다발적으로 응답하며 훈훈함 더해
배우 박소담(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그룹 소녀시대의 유리, 모델 정소현, 배우 채수빈. /사진제공=텐아시아DB, tvN
배우 박소담(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그룹 소녀시대의 유리, 모델 정소현, 배우 채수빈. /사진제공=텐아시아DB, tvN


배우 박소담이 지난 1일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했다. 영화 '기생충'에 함께 출연한 배우 이선균의 지목을 받았기 때문인 것.

이날 박소담은 "코로나 19로 전 세계가 지치고 힘든 요즘 의료진 여러분 덕분에 안전하게 잘 지내고 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그룹 소녀시대의 유리, 배우 채수빈, 모델 정소현을 지목했다. 그의 지목에 세 사람이 응답하며 훈훈함을 더했다.
/사진=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유리 인스타그램
유리는 2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코로나 19로 전 세계가 지치고 힘든 요즘 의료진 여러분 덕분에 안전하게 잘 지내고 있습니다"라는 응원 메시지를 전하며 같은 팀 멤버인 윤아와 수영, 그룹 티아라의 효민을 지목했다.

게시물을 본 박소담은 "고마워요 알랍♥"이라는 답글을 남기며 고마움을 표했다.

앞서 유리는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3일까지 5일간 MBC FM4U '꿈꾸는 라디오'에서 스페셜 DJ로 활약한다. 그는 따뜻한 감성과 공감대를 불러일으키며 청취자들과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채수빈 인스타그램
/사진=채수빈 인스타그램
채수빈은 이날 자신의 SNS 계정에 "의료진분들의 노고가 헛되이지 않도록 우리가 경각심을 가지고 조금씩 더 노력해서 함께 이겨냅시다! 진심으로 감사하고 존경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tvN 드라마 '반의반'에 함께 출연한 배우 이하나, 이상희, 박주현을 지목했다.

'반의반'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 분)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채수빈 분)가 그리는 로맨스물이다. 채수빈은 극 중 하원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엔지니어 서우를 연기했다.

채수빈은 드라마가 종영한 이후에도 끈끈한 우정을 자랑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정소현 인스타그램
/사진=정소현 인스타그램
정소현도 이날 "자가격리 중에 맹장이 터져 응급실에 실려 가는 일이 있어서 의도치 않게 가까이에서 의료진분들이 대한민국의 안전한 일상을 위해 얼마나 힘써주시고 계신지 직접 볼 수 있었습니다"면서 "밤낮없이 누구보다 더 힘써주시는 의료진분들 덕분에 우리 국민들이 건강할 수 있었습니다. 모든 의료진 여러분 저희의 일상을 위해 힘써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말하면서 모델 최소라, 사진작가 이코베 부부와 모델 안재형을 지목했다.

정소현은 2014년 온스타일 “도전! 수퍼모델 코리아 GUY&GIRLS”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다양한 매거진을 통해 얼굴을 알렸으며, 현재 해외 컬렉션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덕분에 챌린지’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존경’과 ‘자부심’을 뜻하는 수어 동작 사진을 올리고 ‘덕분에 캠페인’ ‘덕분에 챌린지’ ‘의료진 덕분에’ 등 3개의 해시태그를 붙이는 국민 참여 캠페인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