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트로트 가수 임영웅, 김호중, 정동원, 장민호를 만났다.

홍선영은 지난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미스터트로트 대세 꽃미남들. 다들 너무 친절하시고 인성 좋으시다. 앞으로 더 승승장구하세요. 항상 응원하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 하나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정동원과 홍선영은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홍선영은 "동원이 안녕"이라며 인사를 건넸고, 정동원은 수줍게 웃으며 "안녕하세요"라고 답했다. 이에 홍선영은 "너무 예뻐"라며 그의 머리를 쓰다듬었다.

이어진 사진에서 홍선영은 임영웅, 장민호, 김호중과 셀카를 찍고 있다. 이들은 방긋 미소 지으며 개성 넘치는 자세를 취하는 등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홍선영은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