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이진호. /텐아시아DB
개그맨 이진호. /텐아시아DB


개그맨 이진호가 개그맨 이수근에 얽힌 미담을 공개했다.

이진호는 지난 28일 자신의 SNS 계정에 장문의 글과 함께 2장의 사진, 하나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진호는 "가벼운 농담은 가볍게 웃길 수 있지만 마음이 담긴 농담은 웃음과 감동도 주는 것 같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예전 플레이어 촬영 중 우리 엄마와 통화한 수근이 형이 마지막 전화 끊기 전에 '꼭 한번 집으로 찾아뵙고 인사드릴게요'라고 했다"면서 "방송 중에 그냥 가볍게 말씀하신 줄 알았는데 몇 달이 지나고 어느 날 수근이 형이 갑자기 연락이 왔다. 그러고는 '진호야 어머님 인사드리러 가자'라고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나도 잊고 있었는데 형이 대뜸 '지난번 방송에서 통화하면서 인사드린다고 했잖아' 하면서 진짜 화성까지 내려가서 엄마에게 인사드렸다"며 "왜 많은 사람에게 웃음을 줄 수 있는 사람인지 알 것 같다"고 감탄했다.
/사진=이진호 인스타그램
/사진=이진호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이수근은 이진호의 엄마와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얼굴을 맞댄 채 활짝 웃고 있다. 이들의 다정한 모습이 보는 이들의 입가에 미소를 짓게 한다.

이어진 사진에서 이수근은 이진호의 모교 앞에 서 있다. 그는 한 손으로 학교의 문패를 가리키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진호와 이수근은 지난달 21일 종영한 tvN 예능 '플레이어2'에 함께 출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