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전효성 인스타그램
/사진=전효성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tvN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전효성은 29일 자신의 SNS 계정에 "인스타 아이디가 그러니까...댄디가이랑 슈퍼스타라서...그냥...어쨌든 오늘 밤 10시 50분"이라는 글과 함께 6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전효성과 유승호는 서로를 등진 채 자세를 취하고 있다. 두 사람은 발 앞꿈치를 살짝 올린 상태로 한 손은 주머니에 꽂고, 다른 한 손은 쭉 편 채 눈썹을 가리켰다. 이들의 사뭇 진지한 표정이 돋보인다.

이어진 사진에서 전효성은 웃음이 터진 듯 한 손으로 입을 막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전효성과 유승호는 '메모리스트'에 함께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