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4월 2주 차 아이돌차트 아차랭킹에서 9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24일 발표된 아차랭킹에서 방탄소년단은 음원 점수 1709점, 앨범 점수 195점, 유튜브 점수 684점, SNS 점수 1497점 등 총점 4095점으로 1위에 올랐다.

특히 방탄소년단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는 팬들을 위해 ‘방에서 즐기는 방탄소년단 콘서트(방방콘)’를 열었다. 해당 영상은 조회 수 5천 59만 건을 기록하며 전 세계 팬들을 열광케 했다.
4월 2주 차 아이돌차트 아차랭킹. /사진제공=아이돌차트
4월 2주 차 아이돌차트 아차랭킹. /사진제공=아이돌차트
2위는 총점 3029점을 획득한 (여자)아이들에게 돌아갔다. (여자)아이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억 원 상당의 손 세정제를 기부하며 선한 영향력을 펼쳤다.

이어 에이핑크(총점 3017점), 아이유(총점 2704점), 영탁(총점 2442점), 임영웅(총점 2238점), 위너(총점 1821점), 마마무(총점 1525점), 송가인(총점 1447점), 강다니엘(총점 1331점) 등이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랭킹에서는 ‘덤더럼’으로 컴백한 10년 차 걸그룹 에이핑크가 3위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컴백과 동시에 상위권에 오르며 식지 않은 인기를 입증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