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모모랜드의 제인(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주이, 아인, 혜빈, 낸시, 나윤.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모모랜드의 제인(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주이, 아인, 혜빈, 낸시, 나윤.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모모랜드(MOMOLAND)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국내외 저소득 소외계층에 약 1억 원 상당의 마스크 케이스를 기부했다.

모모랜드는 21일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플랜코리아를 통해 코로나19 예방 및 극복을 위한 항·멸균 마스크 케이스 위캔지(WecanG)를 1만 개 전달했다.

모모랜드는 “코로나19로 고생하는 많은 분과 고통을 나누고자 기부를 결정했다"며 "코로나19 바이러스에서 안전한 대한민국이 되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앞서 모모랜드는 2016년부터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플랜코리아의 홍보 대사로 위촉돼 다양한 후원 캠페인과 홍보 활동을 펼쳤다.

이들은 코로나19 예방 및 극복을 위한 기부 캠페인을 통해 국내외 저소득 소외계층 지원에 나서는 등 선한 영향력을 발휘했다.

한편 모모랜드가 소속된 MLD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3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캠페인송 ‘쓱쓱싹싹’을 공개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