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북이 채널'
'거북이 채널'


유선호가 장애이해교육 드라마 '거북이 채널'에 출연한다.

유선호는 20일 방송된 KBS1 장애이해교육 드라마 '거북이 채널'에서 주인공 상두 역으로 출연했다.

청소년을 위한 장애이해교육 드라마는 교육부와 삼성화재,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가 2008년부터 공동 기획, 제작하여 방송하고 있는 콘텐츠다.

'거북이 채널'에는 유선호를 비롯해 탤런트 정선경, 걸그룹 오마이걸 승희, 탤런트 손은서, 이석준이 출연하고 인기 BJ도티가 특별 출연했다.

유선호는 경증 지적장애로 지능이 낮아 학습능력이 떨어지고 또래 친구들을 사귀는 데 어려움이 있는 주인공 상두로 열연할 예정이다.

'거북이 채널'은 크리에이터 수업을 하면서 경증 지적장애를 가진 '상두'와 '빛나'를 비롯한 친구들 사이에 갈등이 생기고, 그 갈등을 해결하는 과정에서 서로를 이해하고 진정한 친구가 된다는 내용을 담았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