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비 인스타그램
사진=비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가 10kg 감량을 인증했다.

비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0kg 빼기 성공. 20살 때 몸무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흑백사진 속 비는 올 블랙 패션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한층 날렵해진 턱선과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비는 지난 16일 자신의 네이버 TV 채널을 통해 개인 콘텐츠 '렛 잇 비(LET IT 비)'를 개설해 10kg 감량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하기도 했다. 비는 자신의 실제 운동법이자 시청자도 집에서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타바타 운동법을 소개했고, 추후 체력 관리를 위한 자신의 식단 등도 공개한다고 예고했다.

소속사 측은 "비가 조금 더 친근하게 팬과 소통할 방법을 고민하다 영상 콘텐츠 제작을 했다. 비가 영상 기획부터 촬영, 편집까지 세심하게 신경 쓴다. 비의 관심사와 일상은 물론 팬이 원하는 다양한 아이템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비는 김태희와 2017년 1월 결혼해 그해 첫째 딸을, 지난해 둘째 딸을 얻었다. 지난해에는 MBC ‘웰컴2라이프’에 출연해 이재상 역으로 열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