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사진제공=앳스타일
강다니엘./ 사진제공=앳스타일


첫 번째 미니 앨범 '사이언'으로 돌아온 강다니엘이 앳스타일 화보를 통해 독보적인 매력을 과시했다.

17일 공개된 화보에서 강다니엘은 패셔너블한 무드와 함께 자연스러운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오랜만에 무대에 선 강다니엘은 첫 미니 앨범에 대해 "갑작스런 공백기 후 컴백을 한 만큼 모든 것이 처음처럼 느껴졌다"고 털어놨다.

이어 강다니엘이란 이름에 대해 대중이 어떻게 생각하길 바라는지 묻자 "'강다니엘'이라고 알아봐 주시는 것만으로 감사하다"고 답했다. 다만 "예전에는 내 이름에 대한 부담감에 스스로가 짓눌린 기분이었다"며 "이제는 유명세에 휘둘리거나 끌려가지 않고, 내가 직접 이름을 끌고 가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바람을 나타냈다.
강다니엘 "내 이름? 부담감에 짓눌렸지만 유명세에 휘둘리지 않을 것" [화보]
강다니엘./
강다니엘./
또한 올해 꼭 이루고 싶은 것에 대해 "연말 시상식 무대를 뒤집어 놓았다는 평가를 듣고 싶다"라고 답했는데 ,특히 타 가수들의 팬덤도 있는 자리인만큼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받고 싶다고 덧붙였다.

본격적인 컴백과 함께 출연한 첫 단독 리얼리티 '안녕, 다니엘'에 대해서는 "'재장전'의 시간이 필요했던 만큼 알맞은 시간을 보내고 올 수 있어 행복했다"고 전했다.

강다니엘의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98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