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전소미 / 사진=더블랙레이블 공식 유튜브 'I AM SOMI' 캡처
가수 전소미 / 사진=더블랙레이블 공식 유튜브 'I AM SOMI' 캡처


가수 전소미가 리얼리티 'I AM SOMI'를 통해 민낯을 공개하며 '본투비 아이돌'을 입증했다.

전소미는 지난 11일 소속사 더블랙레이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단독 리얼리티 'I AM SOMI(아이 엠 소미)' 3회 '소미의 지루할 틈 없는 집콕생활'을 공개했다.

이날 전소미는 자신의 민낯과 화장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세안을 위해 민낯을 드러낸 전소미는 굴욕없는 미모를 자랑했고, 칸칸이 빼곡하게 정리해놓은 화장대는 각양각색의 화장품과 립스틱으로 가득차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 전소미는 이날 자신의 다이어트를 위해 직접 요리를 하는 모습을 보이며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전소미는 "오늘은 노오븐, 노가스레인지 요리를 직접 보여줄게"라며 직접 각종 채소와 과일을 능숙하게 썰어넣은 '곤약냉면'을 만들어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도 전소미는 성인이 된 기념으로 첫 로또를 사고 "너무 재밌다 .이런 게 성인의 놀이인가"라며 "이거 만약 제가 당첨되면 잠수탈게요"라고 말해 보는이들을 폭소하게 만들기도 했다.

스무살이 된 전소미의 일상이 담긴 유튜브 'I AM SOMI'는 지난 3일 공개된 2화 '드디어 드림카 영접하는 날'가 순식간에 100만뷰를 넘어서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색다르고 솔직한 전소미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유튜브 'I AM SOMI'는 매주 토요일 밤 10시에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