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유선, 2주 자가격리 해제
"온 가족이 삼시세끼 차려"
코로나19 음성 "힘내세요"
배우 윤유선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윤유선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윤유선이 자가격리 해제를 알렸다.

8일 윤유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입국 후 2주 간의 자가격리를 열심히 하고 끝^^ 온 가족이 오글오글 삼시세끼 하느라 정말 바빴네~ 그동안 아들은 오믈렛 장인이 되었고 딸은 수석 쉐프 나는 도우미"라고 전했다.

이어 주변 지인들의 도움을 언급하며 "덕분에 시간이 훌쩍 지나갔네~#코로나19#음성#자가격리해제#의료진#봉사자#모두감사해요#사랑합니다#다들#힘내셔요"라는 응원의 메시지를 잊지 않았다.

한편, 윤유선은 지난 1974년 영화 '만나야 할 사람'으로 데뷔, '왕과 나', '선덕여왕', '어비스', '조선로코-녹두전' 등에 출연했다. CGN TV '표인봉, 윤유선의 하늘빛 향기' 진행을 맡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