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태연 인스타그램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그룹 소녀시대의 태연이 고(故) 종현의 생일을 축하했다.

태연은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초가 꽂힌 케이크 이모티콘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영화 '벼랑 위의 포뇨'의 한 장면이 담겨 있다. 극 중 소스케와 포뇨의 모습처럼 태연과 종현의 아름다운 우정이 엿보여 눈길을 끌었다.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태연과 종현은 SM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한솥밥을 먹었다. 두 사람은 2014년 2월 '숨소리'와 2017년 4월 'Lonely'를 발표하는 등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종현은 1990년 4월 8일생으로 이날 생일을 맞았다. 국내 팬들을 비롯한 세계 각국의 팬들은 그의 생일을 축하하며 애도의 물결을 보냈다.

게시물을 본 팬들은 "종현아 생일 축하해...오늘도 보고 싶다" "누나도 힘내세요. 형 생일 축하해요" "태연 언니!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누나 너무 슬퍼하지 마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태연은 지난달 14일 방영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100회 특집에 출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