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석훈. /텐아시아DB
가수 이석훈. /텐아시아DB


가수 이석훈이 코로나19 기부 릴레이에 동참한 소감을 밝혔다.

이석훈은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어린이들의 피해를 막고자 마스크 7000장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했습니다. 적은 수량이지만 제 마음과 뜻이 오롯이 전달되길 바라봅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이석훈 인스타그램
/사진=이석훈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에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앞에 마스크가 담긴 박스가 놓여 있다. 이석훈은 지난 6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7000장의 마스크를 기부하며 선한 영향력을 펼쳤다.

이석훈의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 관계자에 따르면 이석훈은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심각성을 느끼고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특히 어린이들의 피해를 막고자 성인용 마스크 6000장, 아동용 마스크 1000장 총 7000장을 전달했다.

한편 이석훈은 최근 Mnet ‘내 안의 발라드’에서 보컬 선생님으로 활약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