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현./ 사진=텐아시아DB
송승현./ 사진=텐아시아DB


FT아일랜드 출신 송승현(28)이 토니안이 대표로 있는 기획사 우리들컴퍼니에 새 둥지를 틀었다.

우리들컴퍼니는 7일 "송승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송승현은 배우로서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지녔다. 스타성까지 겸비한 만큼 앞으로 배우로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송승현은 2009년 FT아일랜드 멤버로 합류해 음악 활동과 연극, 뮤지컬, 웹드라마 등 연기 활동을 병행했다. 지난해 말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종료하고 팀을 떠났다.

토니안이 대표를 맡은 우리들컴퍼니는 배우 박은혜, 방송인 김경란 등이 소속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