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에버글로우/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에버글로우/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에버글로우 등이 소속된 위에화엔터테인먼트가 소속 스태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위에화엔터테인먼트는 3일 "당사 소속 스태프 중 1명이 지난 2일 코로나19 확진을 받았다"며 "그룹 에버글로우 또한 검사를 진행했으며, 3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소속 스태프들도 검사를 진행해 일부는 음성을 받았고, 일부는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에버글로우의 경우 음성 결과가 나왔지만 안전을 위해 예정된 일정은 모두 취소했으며,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다음은 위에화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당사 소속 스태프 중 1명이 지난 2일 코로나19 확진을 받아 그룹 에버글로우 또한 검사를 진행하였으며, 금일(3일) 현재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아 해당 소식을 전합니다.

역학조사에 따라 접촉 가능성이 있는 스태프들도 검사를 진행하여 일부 음성을 받았고, 일부는 현재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입니다. 세부 정보는 확인되는 대로 관련 기관에서 공지될 예정입니다.

에버글로우의 경우 음성 결과가 나왔지만 안전을 위하여 예정된 일정은 모두 취소 하였으며, 정부 및 관련 기관의 방역지침과 절차에 따라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앞으로도 위에화엔터테인먼트는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최대한 할 수 있는 조치를 취하며 적극 협조할 것입니다. 심려를 끼쳐 죄송한 마음을 전하며, 코로나19로부터 안전과 건강을 지켜낼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습니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