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모차르트!' 김준수 / 사진제공=EMK
뮤지컬 '모차르트!' 김준수 / 사진제공=EMK


가수 겸 뮤지컬 배우인 김준수가 '모차르트!' 10주년 공연에 오른다.

김준수는 2010년 뮤지컬 '모차르트!'로 데뷔했다. 당시 뮤지컬 초연 무대임에도 불구하고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전회차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특히 모차르트 캐릭터의 감성과 드라마틱한 구성을 매력적인 음색과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표현해내 그 해 모든 뮤지컬시상식의 신인상을 휩쓸었다.

그 후 10년간 뮤지컬의 저변 확대와 K-뮤지컬 알리기에 기여하며 국내 초연 대작들을 화제작으로 만들어 온 김준수는 자신의 데뷔 무대에 다시 서 관객들에게 뜨거운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원작 작곡자 실베스터 르베이는 최근 김준수의 데뷔 10주년을 축하하는 마음을 전하며 김준수에 대해 "당시 완벽한 모차르트의 탄생이었다. 김준수의 무대 위 존재감은 가히 세계 최고"라고 극찬하기도 했다.

특히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모차르트!'와 김준수가 보여줄 시너지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모차르트!'를 시작으로 '드라큘라' '엘리자벳' '엑스칼리버' '데스노트' 등 출연 작품마다 자신만의 개성으로 캐릭터를 구축하며 작품의 흥행을 이끈 김준수. 그가 10년간 쌓아온 내공과 10년간 한국 관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온 '모차르트!'가 다시 만나 만들어 낼 감동의 깊이가 어디까지 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데뷔작 '모차르트!'에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던 김준수는 "'모차르트!'는 지금의 김준수를 있게 해준 특별한 작품. 데뷔 10주년이 된 뜻 깊은 해에 시작을 함께했던 작품으로 다시 무대에 설 수 있어 행복하다. 10년전의 무대가 아직도 생생한 만큼 그 때의 감동을 다시 한번 전하고 싶다"고 전했다.

김준수는 오는 6월까지 뮤지컬 '드라큘라' 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며, 차기작 뮤지컬 '모차르트!'는 2020년 6월 11일부터 8월9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