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빅톤
그룹 빅톤
그룹 빅톤의 한승우가 '자신의 야함을 정의한 명언'을 남겨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17일 방송되는 SBS MTV '더쇼'의 코너 '더쇼 컨택'에는 빅톤과 에이프릴 나은, 진솔이 출연한다.

'더쇼 컨택’은 스타들의 다양한 개인기와 잔망미를 보여주는 VCR로, 생방송 중 멤버 1인과 클로즈업된 앵글로 아이 컨택을 하는 듯한 생생한 매력을 전달 받을 수 있는 코너다.

1년 10개월여 만에 한승우까지 합류하며 7인 완전체로 돌아온 빅톤은 대활약을 펼친다. 빅톤의 더쇼컨택은 '팔색조 매력이 담긴 CF&홈쇼핑', '언어마술사들의 명언집&훈수집' 총 2가지 콘셉트로 꾸며진다.

입술왕자로 유명한 멤버 허찬은 리얼한 립밤 홈쇼핑 컨셉트로 팬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또, 수많은 명언으로 팬들에게 명언 제조기라 불리는 한승우는 '자신의 야함을 정의한 명언'을 남겨 현장에 있던 모두를 자지러지게 했다고 한다. 과연 명언의 달인 한승우가 남긴 명언은 무엇일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어 출연하는 에이프릴 나은&진솔편에는 타이틀곡인 '시간차'를 주제로 한 시간차 어택 콘셉트로 팬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할 예정이다. 웹드라마 열풍을 일으킨 천재연기돌 나은의 '드라마 속 캐릭터의 시간차’와 러블리한 꿀 보이스 진솔의 '음색 요정의 시간차'를 보여주는 매력은 물론, 청순함의 결정체를 볼 수 있는 스페셜 유닛곡 ‘시간차’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