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범./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김범./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김범이 오늘(13일) 소집해제된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에 따르면 김범은 이날 사회복무요원 대체복무를 마친다.

유전적 질병을 가지고 있던 김범은 2018년 4월 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후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를 시작했다.

소집해제 된 김범은 tvN 새 드라마 '구미호뎐' 제안을 받고 검토중이다. 그가 출연을 확정하면 2016년 '미세스 캅2' 이후 4년만에 드라마에 출연하게 된다.

김범은 2006년 KBS '서바이벌 스타 오디션'으로 데뷔했다. 이후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존재감을 알린 김범은 '꽃보다 남자'를 통해 많은 인기를 얻었다.

'드림' '그 겨울, 바람이 분다' '불의 여신 정이' 등의 드라마와 '고사: 피의 중간고사' '비상' '싸이코메트리' '조선명탐정:흡혈괴마의 비밀' 등 영화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