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헤이즈/ 사진=텐아시아DB
가수 헤이즈/ 사진=텐아시아DB


가수 헤이즈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

헤이즈는 최근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브리지에 5000만 원을 전달했다. 해당 기부금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헤이즈는 재능 기부로 선행을 이어왔다. MBC '놀면 뭐하니'의 음원 수익금과 콘서트 '갓 오브 힙합'의 수익금 등을 통해 기부에 참여한 바 있다.

헤이즈는 지난달 25일 발매된 래퍼 개코의 신곡 '바빠서' 피처링에 참여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