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트롯연가’ 포스터. / 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뮤지컬 ‘트롯연가’ 포스터. / 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트로트 뮤지컬 ‘트롯 쇼(Show) 뮤지컬 트롯연가'(이하 ‘트롯연가’)의 제작진이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공연을 연기했다.

‘트롯연가’의 제작진은 20일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관객·출연자들의 안전을 위해 공연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오는 3월 12일로 예정된 초연은 3월 31일로 미뤄졌다. 오는 5월 10일까지 공연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트롯연가’는 배우 김승현과 가수 홍경민을 비롯해 정가은·정다경·하유비·김희진·강예슬·김소유·박성연·영기·홍록기 등이 출연한다. 다음달 31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막을 올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