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의 최보민. / 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골든차일드의 최보민. / 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 최보민이 하병훈 PD의 신작 ‘에이틴 어게인’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골든차일드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18일 “최보민이 JTBC 새 드라마 ‘에이틴 어게인’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에이틴 어게인’은 KBS 2TV ‘마음의 소리’, ‘고백부부’를 연출한 하병훈 PD가 JTBC 이적해 완성한 첫 드라마로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최보민은 극 중 세림고 모범생 서지호 역을 맡았다. 서지호는 남들에게는 외모도 행동도 차가운 ‘늑대과’지만, 알고 보면 ‘순정남’인 반전 매력을 지닌 캐릭터다.

앞서 웹드라마 ‘에이틴2’에서 정체불명의 전학생 류주하 역을 맡아 연기 활동을 시작한 최보민은 지난해 tvN 드라마 ‘날 녹여주오’에서도 안정적인 연기력을 보여줬다. ‘차세대 연기돌’로 주목받고 있는 최보민은 ‘에이틴 어게인’으로 반전 매력 가득한 서지호로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