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참견3’ 스틸컷./사진제공=KBS Joy
‘연애의 참견3’ 스틸컷./사진제공=KBS Joy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던 연애 후일담이 스튜디오를 찾아온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3’ 7회에서는 지난 3회 방송에서 스튜디오를 공포와 충격으로 빠트렸던 연애담의 뒷이야기가 공개된다.

당시 고민녀는 군대 간 남자친구의 SNS에서 우연히 친구들과의 단체 톡방을 발견했다. 단체 톡방에는 음담패설이 가득했고 심지어 고민녀를 향한 입에 담지 못할 충격적인 내용이 담겨 있어 큰 파문을 일으켰다.

심지어 방송용으로 순화된 내용이라는 사실이 알려져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사연 속 여성이 직접 후일담을 전해왔다고 해 또 한 번 참견러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당시 고민녀가 처한 상황에 냉정한 판단과 조언을 건네며 불꽃 튀는 설전을 벌였던 프로 참견러들은 후일담이 도착했다는 소식에 그 어느 때보다 궁금증을 폭발시키며 초집중하는 모습을 보인다.

이날 고민녀는 “그때 말하지 못했던 이야기가 있다”고 털어놔 참견러들의 관심을 집중킨다. 또한 “방송 후 남자친구 어머니에게 연락이 왔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해 호기심이 증폭된다.

주우재는 “대박이다, 이거”라며 “후후일담 가시죠”라며 흥분을 감추지 못하고, 한혜진은 “웃음이 계속 나온다”며 고민녀가 처한 상황에 다시금 뼈 때리는 조언을 펼친다.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이야기로 수많은 안방 참견러들을 경악하게 했던 사연은 어떻게 마무리 됐을지는 이날 오후 10시 50분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3’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