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김지원. /텐아시아DB
배우 김지원. /텐아시아DB


배우 김지원이 솔트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10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많은 사람의 사랑을 받는 김지원과 새로운 인연을 맺을 수 있어 감사하다. 그와 함께 일할 수 있는 것은 큰 행운이라고 생각한다. 작품 활동과 함께 개인의 삶도 즐겁게 영위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지원은 2010년 ‘롤리팝’ CF 모델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상속자들’ ‘태양의 후예’ ‘쌈, 마이웨이’ ‘아스달 연대기’ 등과 영화 ‘로맨틱 헤븐’ ‘무서운 이야기’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등에 출연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혔다. 그는 뛰어난 외모와 연기력,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솔트 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김정화, 박신혜, 김선호, 김주헌, 최성은, 이준경, 장도하 등이 소속돼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