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유재명./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유재명./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유재명이 최동훈 감독 신작 출연을 논의중이다.

7일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는 텐아시아에 “유재명이 최동훈 감독의 신작 영화 출연을 제안 받았다”며 “긍정적으로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최동훈 감독이 준비중인 작품은 외계인을 소재로 한 SF로 알려졌다. 아직 구체적인 콘셉트와 제목 등은 정해지지 않았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쌍천만’을 기록한 영화 ‘신과 함께'(감독 김용화) 시리즈처럼 1, 2부를 동시에 제작한다고 한다. 내달(3월) 크랭크인 하며 약 10개월~12개월 간 촬영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류준열, 김태리, 염정아, 김의성, 김우빈, 소지섭, 조우진 등 초특급 라인업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여기에 유재명까지 합류해 역대급 캐스팅을 완성할 지 주목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