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홍진영./ 사진제공=IMH엔터테인먼트
가수 홍진영./ 사진제공=IMH엔터테인먼트


가수 홍진영이 소외계층을 위해 마스크를 추가 기부했다.

홍진영은 5일 오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추가 감염을 막기 위해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마스크 5000여 개를 추가 기부했다. 홍진영이 기부한 마스크는 이전과 같은 KF 94 등급의 마스크로 면역력이 취약한 독거노인과 저소득층 가정 등 취약 계층에게 배포될 예정이다.

앞서 홍진영은 지난 1월 30일 우한 교민들의 임시 숙소였던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과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마스크 5000여 개를 기부하며 선행을 실천했으며,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추가 기부를 결정했다. 홍진영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가 늘어나며 국민적 불안감이 커지는 가운데, 상대적으로 예방에 어려움을 겪을 사회 취약 계층을 위해 다시 한번 기부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홍진영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점점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면역력이 상대적으로 약한 아동 청소년과 독거노인분들이 위험에 노출되는 상황이 염려되는 마음에서 추가 기부를 하게 됐다. 작은 나눔이지만 도움이 되어 바이러스를 이겨낼 수 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